Housing markets in U.S. cities from 5/2012 to 2/2019

 

첫째 주택시장은 서부지역을 중심으로 LA 샌프란 시스코 산호세 같은곳이 뜨거웠습니다. 나중에는 2016년부터 시에틀로 합류했습니다.  캘리포니아 대도시들의 평균가격은 $100만불이 넘습니다. 뉴욕도 2016년 과 2017년에는 핫했습니다. 하지만 2018년에는 이지역들이 쿨다운하고 중부지역의 도시들 필라델피아 피츠버그 시카고 세인트루이스 같은 도시들의 주택시장이 선방했습니다. 한가지 특히한 점은 덴버집값이 10 % 이상하락했습니다.  

 

둘째 – 고가주택이 잘팔리고 빌더도 고가 주택을 짓고 은행도 고가 주택에 론을 주었습니다. 그래서 이기간에 점보론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핫한 대도시들의 평균가격과 중간가격의 비율이 2 배가까이 넘었습니다. (예 뉴욕과 LA) 이제는 고가주택은 잘안팔리고 중간가격의 주택이나 저가 주택이 잘팔리고 있습니다.

 

세째- 유가하락으로 한때 핫했던 텍사스 지역의 도시들의 주택시장이 한풀꺽였습니다. 달라스 오스틴 휴스톤의 주택시장은 정체상태입니다.

 

https://public.tableau.com/profile/arthur.kim3552#!/vizhome/MetroHousingHistory/HousingPri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