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 Dollars vs. U.S. Corporates’ Profits

달러의 강세는 미기업의 이익의 감소를 가져옵니다. 현 500 대 미국기업들의 벌어들이는 이익의 44.3%(2015년 기준) 는 해외에서 벌어들이고 있습니다. 그래서 달러와 미국기업의이익은 심하지는 않지만 연관성이 있습니다. 세계화로 인하여 특히 2000년도에 들어와서 두지수의 연관성은 더욱높아졌습니다.

The strong dollar has some negative impact on U.S. corporates’ profits in short run.  The correlation coefficient of two variables (U.S. dollars and U.S. corporate’s profits) is -0.43 since 2000.

fredgraph-6

달러강세로 인한 미기업들의 주가를 비교한결과 단기간에는 확연히 미기업의 이익이 감소하지만 시간이 지난면서 다시회복하는 모습을 보여준다고 합니다. 경제학에서 가격은 단기적으로는 변하지 않지만 (The price is sticky in short run) 장기적으로는 모든지수는 다시 제자리을 찾아간다는 법칙이 이경우에도 적용이되는것입니다.(The price is flexible in long run)

 

 

 

https://research.stlouisfed.org/publications/economic-synopses/2016/12/30/does-a-stronger-dollar-erode-the-profitability-of-u-s-firm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